티스토리 뷰

살아가는 이야기

블로그 이적.

JoonHo Son 2006.02.10 11:10
뭐 그랬다.
지금까지 사용하던 네이버 블로그가 싫었다.

난 네이버 광팬이었다.
메일부터 블로그, 카페활동, 각종(뭐 2개밖에 않되지만) 베타테스터로도 활동 했었다.

그런 네이버 블로그에 자리를 잡고, 열심히 스크랩을 하며 블로깅을 시작 하였다.
초창기 네이버 블로그는 좋았다.

하지만...
네이버도 아이템 장사(내가 잠시 싸이를 탈퇴했던 이유와 마찬가지)를 하기 시작했다.

뭐 기업에서 이윤을 추구한다는데, 내가 중간에 딴지를 걸 입장도 아니고, 택도 없는 일이었다.

네이버 블로그에서 떠나려고 혼자 블로그를 만들던 때도 있었다.
하지만. ㅎㅎㅎ 역시 먹고 살기 바쁜 관계로 중도 포기...

TATTERTOOLS를 알고는 있었지만, 이제서야 접하게 되네.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